하나 되지 못한 NCCK, 결국 반쪽짜리 ‘투표’


하나 되지 못한 NCCK, 결국 반쪽짜리 ‘투표’


▲ 김영주 목사의 연임을 결정하는 무기명 비밀 투표가
진행된 가운데 관계자들이 투표지를 분류해 숫자를 세고 있다. ⓒ천지일보(
뉴스천지)
예장통합, 김영주 총무 중임 반발… 총회회의장 박차고 나가

우여곡절 끝에 146명 투표, 116 표 얻은 관계자들이
총무 연임 통과



기사 더 보기
http:/ /www.newscj. ewscj.com/news/art com/news/articleView.htm ws/articleView.html?idxno=2663 icleView.html?idxno=266380 ew.html?idxno=266380 l?idxno=266380
o=266380 80


원본 : http://blog.daum.net/sns9656/1330